[디스이즈게임] AI를 통해 내 게임에 관심있는 유저 찾기:광고주의 니즈와 직결된 AI 타깃 예측

Posted · Add Comment
igawairoas

AI(인공지능)는 여러 분야에서 각광받고 있지만 실제로 상용화 단계까지 개발된 케이스는 많지 않다. 당장 주변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는 인공지능 스피커나 휴대폰 음성 인식 등도 아직 갈 길이 먼 상태다. 그러나 디지털 마케팅에서 AI는 연구 단계가 아니라 이미 실전에서 폭넓게 활용되고 있다.

디지털 퍼포먼스 마케팅, 그 중에서도 모바일에 집중해 괄목할 만 한 성과를 내고 있는 애드테크 기업 IGAWorks(아이지에이웍스)는 올해 화두를 ‘AI’로 삼았다. 이를 위해 조직 내에 ‘AI랩’을 만들고 2017년 중반부터 트레이딩웍스 등 회사의 기존 데이터 분석 서비스들과 연계해 왔다. 많은 업체가 AI나 데이터의 중요성을 부르짖고 있지만 별도의 조직까지 만든 회사는 드물다.

마국성 IGAWorks 대표

마국성 IGAWorks 대표

마국성 IGAWorks 대표는 이것을 ‘필연’이라고 표현한다. 디지털 마케팅, 그 중에서도 지표와 효율을 중요시하는 퍼포먼스 마케팅은 시작부터 데이터와 함께 해 왔고 AI는 데이터와 뗄레야 뗄 수 없는 존재이기 때문이다.

 

최상훈 IGAWorks FMP​ 사업팀장​

최상훈 IGAWorks FMP​ 사업팀장​

AI를 통한 디지털 마케팅, 과연 효과가 있을까? 최상훈 IGAWorks FMP 사업팀장은 “페이스북 마케팅에서 AI를 이용했을 때와 이용하지 않았을 때 ROAS(Return on AD Spend, 마케팅 효율)차이가 600% 이상 나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AI를 통해 찾아낸 유저들이 대체로 좀 더 오래 잔존(Retention)하는 것으로도 나타났다. AI가 좀 더 정확하게 타겟을 예측한 것이다.

>> 기사 전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