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지에이웍스, 유튜브 프리미엄 광고 본격 판매 시작

Posted · Add Comment
igawyoutubepremiumad170728
- Mnet, 딩고, 영국남자, JTBC뉴스, 대도서관TV, 양띵, 씬님, 밴쯔 등 프리미엄 광고 판매
- 유튜브 채널 구축-광고 영상 무료 제작-크리에이터 공동 마케팅·컨설팅까지… ‘원스톱 서비스’ 단독 제공

 

유튜브 동영상 광고를 가장 쉽고 효과적으로 할 수 있는 광고 상품이 나왔다.

아이지에이웍스가 국내 최대 모바일 콘텐츠 사업자 및 MCN과 계약을 맺고 200여 개의 유튜브 프리미엄 광고를 본격적으로 판매한다고 18일 밝혔다.

이제 아이지에이웍스(youtube@igaworks.com)를 통해 ‘Mnet’, ‘딩고’, ‘JTBC뉴스’, ‘영국남자’, ‘대도서관TV’, ‘양띵’, ‘씬님’, ‘밴쯔’, ‘악어’, ‘토이몬스터’, ‘허팝’, ‘김이브’, ‘박막례 할머니’ 등의 유튜브 프리미엄 채널 중 원하는 곳을 골라 광고를 노출할 수 있다.

‘유튜브 프리미엄 광고 상품’의 가장 큰 장점은 광고주가 원하는 채널의 광고를 선점해 집중 노출할 수 있다는 것이다. CPM(Cost Per Mille) 방식이며, 광고주가 선호하는 유튜브 채널에 원하는 예산·기간·소재 노출 방식을 직접 선택할 수 있다. 또한 ‘15초 강제 노출 상품’도 자유롭게 활용 가능하다.

뿐만 아니라, 유튜브를 처음 접하는 광고주들도 손쉽게 광고 진행이 가능하다. 최소 광고비를 집행하면 유튜브 광고에 필요한 모든 것을 지원하는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한다. 유튜브 채널 구축 및 리뉴얼 서비스와 6초 범퍼애드 영상도 무료로 제작 지원하고 있으며, 크리에이터와의 공동 마케팅도 펼치고 있다. 이 상품을 베타 세일즈 기간에 이용한 ‘넷마블’, ‘배달통’, ‘네네치킨’, ‘알바천국’ 등 다양한 기업이 성과를 냈다.

아이지에이웍스 임현재 구글퍼스트 팀장은 “이 상품은 TV 광고와 같은 방식으로 유튜브 프리미엄 인기 채널을 선택해 광고하고, 다양한 크리에이터들과 컬래버레이션 마케팅을 할 수 있다”며 “또한, 유튜브 마케팅의 진입 장벽을 낮추기 위해 유튜브 채널 구축과 리뉴얼, 광고 영상 제작 등을 무료로 지원하니 많은 기업들이 이를 활용해 성공적인 유튜브 마케팅 성과를 거두길 바란다”고 말했다.